LG전자, 글로벌 특허인재 육성 나선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