포스코, 유사 자회사 교통정리..경영효율 제고 차원