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CEO&]재계도 아이스버킷 챌린지 동참 확산될까