3D 프린팅·빅 데이터 등`창조적 파괴 산업` 주목하라