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CEO&]포티스의 이찬진, `이름값` 언제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