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잘 나가는’ 게임사, 채용문도 ‘활짝’