두 번 펑크났던 \'기촉법\', 다급한 금융위