KT, 미디어경쟁 시동 걸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