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어닝 16·1Q]제대로 ‘필’ 꽂힌 엠게임…6년만에 최대