기업 구조조정 성공 결국 정부 손에 달렸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