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미래에셋대우 통합]②소액주주가 ‘Key’ 쥐었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