코스피 2000 안착 `차별화→경기→실적` 선순환에 달렸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