삼성전자, 前 노키아지멘스 CEO 영입