CJ프레시웨이, 사업 확장 속도 낸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