행복주택 건축비, 호텔보다 비싸다