[시계제로 금융 인사]④태풍 한가운데 선 보험CEO