끈 떨어진 STX팬오션, 결국 법정관리행